나얼 측 “11월 컴백 예정… 앨범 형태 고민중”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나얼

가수 나얼이 11월 컴백한다.

그룹 브라운아이드소울의 나얼이 오는 11월 솔로로 신곡을 내놓는다.

소속사 산타뮤직 관계자는 26일 오전 텐아시아에 “나얼이 더 늦어지기 전에 팬들을 만나기 위해 11월 컴백을 확정했다. 앨범의 형태는 현재 고민 중”이라고 밝혔다.

나얼은 2012년 ‘바람기억’으로 국내 주요 음원차트 정상을 휩쓸며 사랑받았다. 5년 만에 선보이는 나얼의 새 음악에 더욱 기대가 높아진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