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트로스’ 국회의원 박주민, 안정환·유병재와 일일 알바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tvN '알바트로스' /사진=방송화면 캡처

tvN ‘알바트로스’ /사진=방송화면 캡처

tvN ‘알바트로스’에서 국회의원 박주민이 일일 아르바이트로 나섰다.

25일 방송된 ‘알바트로스’에서 안정환과 유병재는 “오늘은 샌드위치 가게 아르바이트다”라고 말하며 “오늘은 누가 같이 아르바이트에 도전하느냐”고 제작지에 물었다.

이어 차량은 여의도로 진입한 후 국회의사당으로 들어가 유병재와 안정환을 놀라게 만들었다.

안정환은 “누굴 만나는 거냐? 오늘 설마 국회의원이냐”고 물었고, 제작지은 “여기서 일하는 분이다”라고 말해 두 사람을 긴장시켰다.

잠시 후 등장한 일일 아르바이트생은 다름 아닌 국회 의원 박주민. 안정환-유병재와 박주민은 서로를 신기하게 바라봐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