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로코 눈빛 장착…新로코킹 ‘예고’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새 수목드라마 '로봇이 아니야'의 유승호/제공=MBC

MBC 새 수목드라마 ‘로봇이 아니야’의 유승호/제공=MBC

MBC 새 수목드라마 ‘로봇이 아니야'(극본 김선미 이석준, 연출 정대윤)이 25일유승호의 촬영 현장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승호는 사랑스러움이 가득한 눈빛으로 누군가를 향해 미소를 보이고 있다. 특유의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표정까지 더 해져 유승호가 연기할 로맨틱 코메디물에 대한 기대가 높아진다.

‘로봇이 아니야’는 인간 알레르기 때문에 여자를 사귈 수 없는 한 남자가 피치 못하게 로봇을 연기하는 여자를 만나 사랑에 빠지는 로맨틱 코미디물이다.

유승호는 극중 국내 최대 금융회사의 대주주이자 얼굴부터 몸매까지 와벽한 김민규 역을 맡았다. 재력과 외모까지 갖췄지만 사람을 접촉하면 안 되는 ‘인간 알레르기’환자라는 치명적인 단점을 가진 캐릭터다.

유승호는 “지금까지 맡았던 캐릭터들 중에서 가장 밝은 캐릭터라고 할 수 있다. ‘인간 알레르기’ 환자라는 설정 또한 매력적으로 느껴졌다. 대본을 받자마자 순식간에 빠져들어서 단숨에 읽었고 읽는 내내 웃음이 나왔다”며 작품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이어 “좋은 배우들과 함께 작업할 수 있다는 점, 그리고 정대윤 감독님과 대화를 나누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이 더해졌던 것 같다. 열심히 촬영해서 좋은 작품으로 완성시키고 싶다”고 덧붙였다.

제작진은 “유승호는 현장에서 존재 자체가 힘이 된다. 첫 촬영부터 김민규가 되어서 나타났고 슛이 들어가는 순간 흔들림 없이 완벽하게 몰입해 현장에서 지켜보는 스태프들이 감탄할 정도다. 로맨틱 코미디 장르에서 유승호가 어떤 새로운 연기 변신을 선보이게 될지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유승호가 출연하는 ‘로봇이 아니야’는 올 하반기 방영될 예정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