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는 연예인’ 한혜연, 가상 아들에 “엄마는 슈퍼 스타들의 스타일리스트”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tvN ‘엄마는 연예인’/사진=방송 화면 캡처

tvN ‘엄마는 연예인’/사진=방송 화면 캡처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이 가상 아들 하진의 일일 스타일리스트로 나섰다.

24일 방송된 tvN ‘엄마는 연예인’에서 한혜연은 하진에게 “너 엄마 뭐하는 사람인 줄 알아?”라고 물었고 “모른다”고 대답한 하진에게 “엄마는 슈퍼스타들의 스타일리스트야. 오늘 엄마 일터에 데려가줄게”라고 말했다.

이어지는 인터뷰를 통해 한혜연은 “그래도 엄마가 명색이 ‘슈스스(슈퍼 스타들의 스타일리스트)’인데 아들한테 한 번 솜씨를 보여줘야 하지 않나”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잠시 후 서울 모처의 옷가게에 도착한 모자. 한혜은은 하진에게 청바지와 셔츠를 골라주었고 하진은 “이대로 집에 가고 싶다”며 만족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