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뜬다’ 김용만, 트와이스 이름 외우기 성공 “얼굴하고 매치만 하면 돼”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화면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화면

김용만이 트와이스 이름 외우기에 성공했다.

24일 방송된 JTBC ‘뭉쳐야 뜬다’에서는 다낭 패키지 투어를 즐기는 트와이스와 아재 4인방의 모습이 펼쳐졌다.

김용만은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트와이스 멤버들의 이름을 외우기 시작했다. 한차례 헷갈렸지만 김용만은 9명 멤버들의 이름을 모두 기억했고 “이제 얼굴하고 이름만 맞추면 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용만은 트와이스 인기곡을 틀어놓고 준비하며 흥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트와이스는 미리 조식을 먹으며 아재 4인방을 기다렸고 김용만은 “애들이 부지런하다”라고 감탄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