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여름’ 홍경민 “나에게 김광석이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홍경민 / 사진제공=(주)더그룹

가수 홍경민 / 사진제공=(주)더그룹

가수 홍경민이 고(故) 김광석을 두고 “우리 세대에게는 포크 음악을 상징하는 인물”이라고 설명했다.

홍경민은 24일 오후 3시 서울 삼성동 위메프 본사 1층에서 열린 뮤지컬 ‘그 여름, 동물원'(연출 박경찬)의 제작발표회에서 “어린 시절 ‘청소년 때 ‘통기타를 배워보고 싶다’, ‘노래를 불러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면 누구나 한 번씩 떠올려봤을 이름”이라고 회상했다.

극중 김광석 역을 맡은 홍경민은 “때문에 나 역시 김광석을 자연스럽게 접했다. 우리에게 김광석은 포크 음악을 상징하는 이름”이라며 “그 시절을 살았던 관객들은 공감할 것이다. 아울러 젊은 관객들에게는 그 시절 이런 음악가가 있었다는 걸 되새기게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 여름, 동물원’은 1988년 김광석과 그룹 동물원 실화를 바탕으로, 멤버들의 첫 만남부터 성장하는 과정을 조명한다. 오는 11월 7일부터 내년 1월 7일까지 양재동 한전아트센터.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