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띠클럽’, 맨바닥에 쭈그려 앉아 아침식사 “왜 이렇게 불쌍하게 먹냐”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제공= KBS 2TV ‘용띠클럽-철부지 브로망스’

사진제공= KBS 2TV ‘용띠클럽-철부지 브로망스’

KBS2 ‘용띠클럽-철부지 브로망스'(이하 용띠클럽)의 김종국·장혁·차태현·홍경민·홍경인이 맨바닥에서 아침식사를 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용띠클럽’은 24일 방송되는 3회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여행 둘째 날 아침을 맞이한 용띠 5형제의 식사 현장으로 이들은 숙소 부엌 한구석에 모여 식사 중이다. 거실에 넓은 테이블을 두었지만 작은 밥상도 없는 맨바닥에 앉아있다. 각자 손에 든 밥공기를 든 채 가짓수 적은 반찬으로 허기를 달래고 있다.

바닥에 앉아 밥을 먹던 홍경민은 “왜 이렇게 불쌍하게 먹냐”, “꼭 밥을 구석에서 먹어야 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종국은 첫 회부터 돋보였던 식욕이 바닥에 앉아 식사를 할 때도 여전한 모습을 보였다.

이외에도 ‘용띠클럽’ 3회에서는 ‘홍자네장꾹’ 가게가 본격적으로 문을 열 예정이다. 멤버들의 성격이 반영된 특제 메뉴와 첫 손님의 정체가 공개된다.

‘용띠클럽’ 3회는 24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