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동연, 드라마 스페셜 ‘SLOW’서 야구선수로 변신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곽동연 / 사진제공=FNC

배우 곽동연 / 사진제공=FNC

배우 곽동연이 KBS2 드라마 스페셜 ‘슬로우(SLOW)’에 출연한다.

‘SLOW’는 관심을 한몸에 받는 4번 타자에 가려져 아직 세상의 주인공이 되지 못한 이들이 자신의 꿈을 향해 달려가는 내용을 그린 드라마다. 곽동연은 주인공 지원 역을 맡아 고교 야구선수로 변신한다.

곽동연이 연기한 지원은 야구만이 자신의 삶을 결정해준다고 생각하는 인물이다. 프로로 가지 못할까 하는 불안감에 강박까지 겪는다.

곽동연은 ‘SLOW’ 출연과 함께 영화와 드라마, 연극까지 아우르는 전방위 활약을 펼치게 돼 눈길을 끌고 있다. 곽동연은 지난 19일 개봉한 영화 ‘대장 김창수’에서 인천 감옥소의 간수 최윤석으로 출연하는데 이어, 연극 ‘엘리펀트 송’의 주인공 마이클 역을 맡아 호평 속에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출연작마다 섬세한 연기력으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여온 곽동연이 어떤 매력을 선보일지 기대를 모은다.

‘SLOW’는 오는 29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