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 오늘(24일) 폴킴과 듀엣곡 ‘한 달을 못 가서’ 티저 공개 예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한 달을 못 가서' 티저 영상/사진제공=쥬스엔터테인먼트, 뉴런뮤직

‘한 달을 못 가서’ 티저 영상/사진제공=쥬스엔터테인먼트, 뉴런뮤직

알리(ALi)가 떠오르는 차세대 싱어송라이터 폴킴과 처음으로 입을 맞춘다.

24일 알리의 소속사 쥬스엔터테인먼트는 “알리가 오는 11월 발매를 목표로 준비 중인 새 앨범 수록곡 중 하나인 ‘한 달을 못 가서’를 오는 26일 깜짝 선 공개한다”라고 밝혔다.

폴킴이 듀엣으로 참여한 ‘한 달을 못 가서’는 가을과 어울리는 서정적인 멜로디가 돋보이는 발라드 곡으로 알리와 폴킴의 예상치 못한 조합이 어떤 하모니를 완성했을 지 더욱 기대를 모은다.

이날 정오에는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와 소속사 공식 SNS 및 유튜브 계정을 통해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이 잇따라 공개되며 호기심을 더할 예정이다. 남자 버전과 여자 버전 두 가지 스토리로 구성된 이번 티저에는 이별한 연인이 서로를 그리워하며 같은 길을 걷고 있는 모습과 함께 두 아티스트의 목소리가 처음 공개되며 리스너들의 귀를 사로 잡을 전망이다.

알리는 오는 11월, 2년여만에 본인의 이름을 내건 정식 앨범으로 그 정점을 찍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이번 앨범에는 앞서 ‘태국 국민여신’이라 불리는 인기 모델 겸 배우 다비카 후네(Davika Hoorne)가 타이틀곡 뮤직비디오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더욱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알리와 폴킴이 첫 호흡을 맞춘 듀엣곡 ‘한 달을 못 가서’는 오는 2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