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정소민, 이민기 ‘오빠’ 선언..“사랑해요”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방송 캡처

/ 사진=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방송 캡처

‘이번 생은 처음이라’ 속 정소민이 처음으로 이민기에게 “오빠”라고 불렀다.

23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는 윤지호(정소민)가 남세희(이민기)의 부모님과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다같이 식사를 하던 중 세희의 아버지 남희봉(김응수)은 지호에게 “결혼을 왜 하려고 하는 겁니까”라고 물었다. 이를 들은 지호는 당황했다.

희봉은 “명문대까지 나왔으면 일에 대한 욕망도 클텐데 왜 지금 결혼하려고 하는겁니까?”라고 되묻자 지호는 대답을 망설였다.

또 희봉은 지호가 세희를 두고 “씨”라고 부르는 것을 의아해했다. 답답한 세희는 “결혼하려고 압박할 땐 언제고 지금 뭐하는 것이냐”고 반박했다.

분위기를 지켜보던 지호는 “저는 오빠를 사랑합니다”고 선언한 뒤 세희에게 하트를 날려 위기를 모면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