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범자들’, 무료 공개 3일 동안 1백만 조회수 기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영화 '공범자들' 포스터 /

사진=영화 ‘공범자들’ 포스터 /

영화 ‘공범자들'(감독 최승호)이 공영방송 정상화를 위해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를 통해 영화를 무료로 공개했다. 지난 20일 이후 3일 동안 1백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공범자들’은 무료 공개 이후 3000여 개가 넘는 댓글이 달리며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네티즌들은 “파업 지지합니다” “방송을 위해 투쟁하는 모든 언론인들 지지한다” “불의에 타협하지 않는 용기 있는 그대들에게 박수를 보낸다” 등 응원의 목소리를 냈다.

지난 21일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는 방송 장악과 언론인 사찰의 실체를 파헤쳤고, ‘공범자들’ 역시 재조명됐다. 영화에 출연한 이용마 MBC 해직기자도 등장해 실시간 검색어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KBS와 MBC의 총파업이 50일째를 맞으며 2012년 이후 5년 만의 장기 파업이 계속되고 있다. 오는 26일 KBS, 27일 방문진 국정감사가 차례로 예정돼 있어 어떤 결과가 나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