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옐로우’ OST, 카더가든으로 3연타 홈런 날렸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옐로우' OST 커버 / 사진제공=스페이스 오디티

‘옐로우’ OST 커버 / 사진제공=스페이스 오디티’

웹드라마 ‘옐로우’ OST가 멜로망스 ‘짙어져’, 마마무 휘인 ‘그림자’에 이어 카더가든의 ‘간단한 말’로 음원차트 상위권을 장식했다.

‘옐로우’ 측은 카더가든이 부른 드라마의 세 번째 OST ‘간단한 말’을 지난 2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했다. 남자 주인공 지훈이 여자주인공 수아에게 고백하기 직전 설레는 미묘한 감성을 섬세하게 담아낸 곡으고, 카더가든의 호소력 짙은 음색에 드라마의 감성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간단한 말’은 23일 오전 10시 기준으로 벅스뮤직 29위 등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에 진입했다. 이는 OST가 약세인 10월 말 가요계에서 웹드라마 OST로서 이뤄낸 성과라 의미가 크다.

이로써 스페이스 오디티가 제작한 ‘옐로우’ OST는 세 개의 음원을 모두 차트 상위권에 랭크 시키는 저력을 과시했다. 멜로망스의 ‘짙어져’는 음원 차트 1위, 휘인이 부른 ‘그림자’는 음원차트 2위까지 기록했다. 여기에 카더가든의 독보적인 음색이 어우러진 ‘간단한 말’까지 인기를 얻으며 웹드라마 OST의 새로운 역사를 썼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