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민 징크스? “X차 보면 윙크해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런닝맨' 전소민 / 사진제공=SBS 방송화면

‘런닝맨’ 캡처 / 사진제공=SBS 방송화면

배우 전소민이 SBS ‘런닝맨’ 멤버들에게 자신만의 징크스를 전수했다.

22일 방송된 ‘런닝맨’은 ‘100만 원으로 5가지 휴가 즐기기’ 특집으로 꾸며졌다. 유재석, 지석진, 김종국, 전소민이 팀을 이뤄 쭈꾸미 낚시에 나섰다.

낚시터로 향하는 차 안, 전소민은 별안간 차창 밖을 내다 보더니 “윙크를 하라”고 외쳤다.

멤버들이 이유를 묻자 전소민은 “X차를 보면 윙크를 해야 한다”며 “그러면 운이 좋아진다”고 설명했다. 이에 유재석을 비롯한 멤버들이 모두 눈을 깜박여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