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색 깡패’ 카더가든, ‘옐로우’ OST ‘간단한 말’ 오늘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카더가든 '옐로우' OST '간단한 말' 커버 / 사진제공=스페이스 오디티

카더가든 ‘옐로우’ OST ‘간단한 말’ 커버 / 사진제공=스페이스 오디티

웹드라마 ‘옐로우’ 시청자들이 손꼽아 기다렸던 가수 카더가든의 OST ‘간단한 말’이 음원으로 공개된다.

‘옐로우’ 측은 22일 오후 6시 카더가든이 부른 드라마의 세 번째 OST ‘간단한 말’을 발매한다.

‘간단한 말’은 남자주인공 지훈이 여자주인공 수아에게 고백하기 직전 설레는 미묘한 감성을 섬세하게 담아낸 곡이다. 카더가든의 호소력 짙은 음색에 드라마의 감성이 고스란히 담겨 달달한 러브송을 완성시켰다.

특히 ‘옐로우’ 4회에서 지훈이 수아에게 이어폰을 끼워주며 직접 만든 노래를 들려주는 장면에서 흘러나와 드라마 초반부터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던 바. 드라마 관계자에 따르면 이때부터 정식 음원 발매를 요청하는 문의가 쇄도했다.

음원 공개와 함께 뮤직비디오도 선보인다.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던 ‘옐로우’ 속 달달한 명장면들이 삽입된다. 또 카더가든이 옥상을 배경으로 라이브를 펼치는 과정이 더해져 드라마의 감동을 배가시킬 전망이다.

카더가든은 독보적인 감성과 남다른 음악성을 인정받은 실력파 뮤지션이다. ‘나만 알고 싶은 뮤지션’에서 ‘대세 싱어송라이터’로 발돋움한 그는 ‘음색깡패’라는 수식어를 얻을 만큼 독특한 음색을 자랑한다.

‘옐로우’는 앞서 마마무 휘인이 부른 ‘그림자’ 멜로망스의 ‘짙어져’ 등의 OST가 사랑받으며 눈길을 끌었다. 카더가든의 ‘간단한 말’ 역시 그 뒤를 이을 수 있을지 기대된다.

‘옐로우’는 글로벌 통합 조회수 4억 뷰를 기록하며 웹드라마 신드롬을 열었던 ‘연애플레이리스트’ 시리즈의 후속작이다. 20대의 꿈과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담아 청춘들의 공감을 끌어내며 6회까지 국내에서만 총 2800만뷰, 회 당 평균 466만뷰를 돌파하는 등 웹드라마의 새로운 역사를 써내려 가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