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보’ 정유미, 친모 도지원에 “댁 같은 엄마 없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브라보 마이 라이프' / 사진=방송 캡처

‘브라보 마이 라이프’ / 사진=방송 캡처

SBS ‘브라보 마이 라이프’ 정유미가 도지원을 모질게 대했다.

21일 방송된 ‘브라보 마이 라이프’에서 라라(도지원)는 자신의 친딸 하도나(정유미)를 찾아왔다. 그는 “보고싶었다”고 했지만 하도나는 “누구세요”라고 응수했다.

라라는 눈물을 흘리며 “미안하다. 널 키우고 싶었는데…”라고 했지만 하도나는 “지금껏 잘 숨기고 살았으면 끝까지 들키지 말았어야 했다”라며 말을 막았다.

또 하도나는 “전 댁 같은 엄마 없다”며 라라의 손을 뿌리쳤다. 그는 “다시 찾아오지 말아라”라며 자리를 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