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포맨 신용재 “멤버 김원주, 군대 다녀와도 여전히 지각대장”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불후의 명곡' / 사진=방송 캡처

‘불후의 명곡’ / 사진=방송 캡처

포맨의 신용재가 같은 멤버 김원주에 대해 “여전히 지각대장”이라고 말했다. 21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서다.

포맨은 2년 만의 컴백을 앞두고 있다. 김원주는 “군복무를 마치고 최근 전역했다”고 설명했다.

신용재는 “김원주 형이 입대 전부터 지각대장으로 통했는데, 제대 한 후 진행된 새 앨범 녹음 현장에 또 지각을 했다. 너무 똑같아서 놀랐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