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트럭’ 참가자 황윤정, 손님맞이의 정석…완판 기록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방송 캡처

/ 사진=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방송 캡처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황블리황윤정의 푸드트럭이 대성황을 이뤘다.

20일 방송된백종원의 푸드트럭에서는 백종원의 일대일 솔루션 이후 다시 푸드트럭을 시작하는 참가자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황블리라고 불리며 손님과의 완벽한 의사소통을 보여준 황윤정의 푸드트럭은 손님으로 꽉 차 눈길을 끌었다.

황윤정은 찾아온 모녀 손님에게두 분이 모녀신가봐요, 사이가 굉장히 좋아보이네요라며 먼저 말을 건넸다뿐만 아니라 재방문한 손님에게는또 오셨네요?”라며 손님을 기억하기까지 했다.

이어 부리또를 받아간 손님은 갑자기 되돌아와사진을 찍어야겠다. 이건 무조건 사진을 찍어야 할 비주얼이라며 극찬을 건넸다. 다른 손님들 역시 “또 올게요”, “대박 나세요”라고 말하며 대박을 기원했다.

이렇게 황윤정은 몰려드는 손님에게 일일히 웃으며 맛있는 부리또와 케사디야를 선물했다. 결국 그의 푸드트럭은 재고가 소진되며완판을 기록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