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패키지’ 윤박, “이연희 때문에 감방까지 다녀왔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JTBC 금토드라마 '더 패키지'의 방송 화면 캡쳐

JTBC 금토드라마 ‘더 패키지’의 방송 화면 캡쳐

JTBC 금토드라마 ‘더 패키지'(극본 천성일, 연출 전창근)의 윤박이 이연희에 대한 분노를 드러내 궁금증을 자아냈다.

20일 방송된 ‘더 패키지’에서 윤박은 의문의 남자로 나왔다. 그는 산마루(정용화)를 쫓으며 윤소소(이연희)의 행방을 물었다. 하지만 찾을 수 없었고 소소의 상사(성동일)을 찾아갔다.

그는 “소소가 어디로 갔냐”고 물었다. 하지만 소소의 상사는 알려주지 않았다. 이를 들은 윤박은 “윤소소 때문에 집안 다 박살 나고 나는 감방까지 갔다 왔어”라고 소리를 쳤다. 과연 그와 소소 사이에 어떤 일이 있었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