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형주 “현역 만기제대 꿈 이루지 못해 아쉽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팝페라테너 임형주 / 사진제공=(주)디지엔콤

팝페라테너 임형주 / 사진제공=(주)디지엔콤

팝페라테너 임형주(31)가 오는 23일 충청북도 보은군 사회복무 연수센터에 입소해 사회복무요원으로 본격 근무에 들어간다.

20일 임형주 소속사 (주)디지엔콤에 따르면 임형주는 4박 5일간 복무기본 교육 연수를 마치고 오는 30일부터 근무지로 배정받은 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에서 근무할 예정이다.

지난 3월 초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육군 1사단 신병교육대로 현역 입대 한 임형주는 수료식을 마친 뒤 지난 4월 중순 육군 1사단 군악대로 자대 배치를 받았다.

이병으로 복무하던 임형주는 여러 증세가 악화돼 병무청 지정병원과 국군수도병원 진단 결과 지병인 족저근막염 확진과 그동안 몰랐던 선천적 발변형인 중등도 이상의 요족을 최종 진단받아 신체등급 4급으로 재판정을 받았다. 현역 부적합 심사를 통해 지난 6월 9일 현역 조기 전역 및 보충역에 해당하는 사회복무요원 처분을 받고 민간인 신분으로 근무지 배정을 기다렸다.

임형주는 “현역 병장 만기제대의 꿈을 제대로 이루지 못해 무척 아쉽고 송구스럽다”며 “그러나 대체 복무도 엄연한 군 복무의 일환이니 성심성의껏 복무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