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MG 측 “우원재 영입? 결정된 바 無”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그레이, 우원재, 로꼬(왼쪽부터)/사진제공=그레이 SNS]

우원재와 AOMG 소속 그레이, 로꼬 /사진제공=그레이 SNS

Mnet ‘쇼미더머니6’ TOP3 출신 래퍼 우원재가 힙합레이블 AOMG과의 전속 계약을 논의 중이다.

20일 한 매체는 우원재가 AOMG 행을 확정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AOMG 측 한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아직 결정된 바 없으나 논의 중”이라고 조심스러운 태도를 보였다.

우원재는 ‘쇼미더머니6’에서 행주, 넉살과 TOP3에 이름을 올린 실력파 래퍼다. 종영 후 발표한 음원 ‘시차’가 음원차트에서 장기간 1위를 기록하며 ‘차세대 음원강자’로 떠올랐다.

AOMG는 박재범이 설립한 힙합 레이블로 공동대표인 사이먼 도미닉을 비롯해 차차말론, 그레이, 로꼬 등 인기 힙합 뮤지션이 대거 속해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