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모도 모전여전”…김선영X정소민, 현실母女 인증샷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이번생은' 김선영-정소민 현실모녀 인증샷/ 사진제공=젤리피쉬

‘이번생은’ 김선영-정소민 현실모녀 인증샷/ 사진제공=젤리피쉬

배우 김선영과 정소민의 현실모녀 인증샷이 화제다.

20일 김선영과 정소민의 소속사 젤리피쉬는 공식 SNS를 통해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모녀지간으로 호흡을 맞추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김선영과 정소민은 카메라 밖에서도 정겹고 따뜻한 분위기를 풍기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극중에서 엄마와 딸로 등장, 감동적인 모녀 연기로 시청자의 눈물샘을 자극했던 두 사람은 현장에서도 실제 모녀지간같은 다정한 분위기를 풍겨내며 환상적인 케미를 보여주고 있다.

정소민은 극중에서 드라마 보조작가의 꿈을 키워오다 청춘과 미래에 대해 고민하는 딸 윤지호 역으로 열연중이다. 여기에 김선영은 김현자 역을 맡아 딸 지호를 챙기는 우리네 엄마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두 사람은 현실모녀 연기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끌고 있다.

‘이번 생은 처음이라’는 ‘홈리스’ 지호와 ‘하우스 푸어’ 세희의 수지 타산 로맨스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