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새 음악 관찰 예능 CP, “씨엘·오혁·태양은 무엇이 특별한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씨엘, 혁오의 오혁, 태양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두루두루amc

씨엘, 혁오의 오혁, 태양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두루두루amc

tvN 전성호 CP가 새 음악 관찰 예능을 통해 씨엘, 오혁, 태양에게는 어떤 특별한 점이 있는지를 비춘다고 밝혔다.

전성호 CP는 20일 텐아시아에 “관찰이라는 큰 틀 아래 음악으로 성공한 사람들은 무엇이 다른지를 지켜보고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엇비슷한 음악 예능 혹은 관찰 예능 프로그램 중에서 이 프로그램의 차별화된 요소는 ‘토털’이라는 점에 있다.

전성호 CP는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은 많아졌지만 성공하는 사람은 극소수다”라며 “씨엘, 오혁, 태양 등의 뮤지션들이 음악을 만드는 과정 뿐만 아니라 무대 의상, 헤어, 공연 등 모든 것들을 총망라할 것이며 이를 통해 그들만의 특별함을 소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MC는 정형돈, 데프콘, 유세윤, 쿠시가 맡는다. 정형돈, 데프콘, 유세윤은 개그맨이자 음악인이며 쿠시는 프로듀서로 활동 중이기 때문에 이들이 보여줄 호흡에도 기대가 모아진다.

이 프로그램은 오는 11월 방송될 예정이다. 프로그램의 제목과 편성 시간은 미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