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채영, ‘비행소녀’ 합류 “혼자 잘 노는 방법 전수하겠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이채영/사진=MBN '비행소녀'

이채영/사진=MBN ‘비행소녀’

배우 이채영이 MBN ‘비혼이 행복한 소녀, 비행소녀(이하 비행소녀)’의 새로운 비행소녀로 전격 합류한다.

오는 23일 방송에 첫 모습을 드러낸 이채영은 “혼자서 뭐든 잘한다”면서 “남들이 데이트 장소로 가는 곳들도 혼자서 간다. 요즘 욜로족이 유행인데 난 10년 전부터 욜로족이었다. 여행도 혼자서 떠난다”고 밝혀 주위를 놀래켰다.

또 이채영은 “데뷔 후 첫 리얼리티 예능 출연이라 솔직히 너무 걱정됐다”면서 “그런데 ‘비혼’을 꿈꾸는 것도 맞고 나 스스로도 비혼의 정석이라고 생각한다. 평생 혼자 살지는 않겠지만 지금 굳이 내 옆에 누가 없어도, 결혼하지 않아도 ‘즐겁게 잘 살 수 있다’라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다. 혼자 잘 노는 방법도 전수하겠다”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특히 이채영은 방송을 통해 ‘아재 개그’를 즐기는 의외의 일상부터 지독한 여행 중독자의 모습까지 탈탈 털어놓으며 털털한 매력을 예고했다. 더불어 지금껏 알려지지 않았던 싱글 하우스도 최초로 공개하며 비혼녀의 삶을 리얼하게 보여줄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같은 모습에 스튜디오에선 ‘진정한 비혼이다’ ‘TV에서 보여지는 화려한 모습이랑 너무 다르다’ ‘짠내 확’ ‘삶이 동네 백수형 패턴이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고.

‘비행소녀’는 오는 23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