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김재원, 유재석에 “야한 비디오 끊으면 생활 좋아질 것”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해피투게더3'의 방송 화면 캡쳐

KBS2 ‘해피투게더3’의 방송 화면 캡쳐

KBS2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김재원이 유재석에게 “야한 비디오를 끊으면 생활이 더 좋아질 것”이라고 충고했다.

19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는 ‘여심 루팡 특집’으로 김재원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아르바이트를 여러 개 하다 보니 사람을 잘 파악하게 됐다”며 “호기심도 많아 명리학과 주역을 공부한 적도 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MC들은 “자신들도 어떤 사람인지 파악해달라”고 부탁했다.

김재원은 유재석에 대해 “야한 비디오를 끊으면 더 좋아질 것”이라고 충고했다. 전현무는 “지금도 유재석이 야한 비디오를 보고 있다는 말이냐”고 물었고 김재원은 “안 볼 수가 없죠”라고 확신에 차 대답했다. 유재석은 뜨끔하는 모습을 보이며 “알겠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