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손님’ 김환 “아내 임신 6개월차 … 태명은 심콩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SBS '자기야-백년손님' 방송 캡처

/ 사진=SBS ‘자기야-백년손님’ 방송 캡처

아나운서 김환이 아내의 임신 소식을 공개했다.

김환은 19일 오후 방송된 ‘자기야백년손님’ (이하 ‘백년손님’)에 출연해 아내의 임신 소식을 알렸다.

김환은뱃속의 아이가 6개월이 됐다일찍 알려드리고 싶었지만 아이가 조금 더 건강하고 조심히 다 컸을 때 소식을 전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태명은 심콩이다라며심콩이를 위해 모든 일을 다하고 있다고 토로했다.

김환은아내가심콩이가 쉬고싶대’ ‘심콩이가 이거 먹고 싶대라고 계속 말해서 요리나 청소를 다하고 있는데 점점 그 한계가 넘어가는 느낌인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