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남자의 비밀’ 박정의, 송창의 의심 “완전 딴사람 된 것 같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 캡쳐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 캡쳐

‘내 남자의 비밀’ 박정아가 송창의를 의심했다.

19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내 남자의 비밀’(극본 김연신 허인무, 연출 진형욱)에서는 강재욱(송창의)이 된 한지섭(송창의)의 모습이 그려졌다.

한지섭은 진해림(박정아), 강인욱(김다현)과 강준채(윤주상), 위선애(이휘향)과의 가족 식사에서 진짜 강재욱인 듯 행동했다. 하지만 이전과는 조금은 달라진 모습이었다.

이를 눈치 챈 진해림은 집으로 돌아가던 중 강인욱에게 “재욱이 말이야. 부분 기억장애라는데 완전히 딴 사람 된 거 같지 않아?”라고 말했다.

그러자 강인욱은 “기억이 분개되면 성격까지 변할 수 있어”라고 말했고 진해림은 “재욱인 기억의 문제가 아닌 것 같아. 예전에 재욱이랑 어딘지 많이 달라”라며 달라진 강재욱의 모습을 의심했다.

이에 강인욱은 “후유증일거야. 시간이 지나면 곧 돌아올 거야”라며 의심하지 않는 듯 말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