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11월 고척돔서 단독 콘서트 개최… “대서사시 펼친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엑소 단독 콘서트 '디 엘리시온' 포스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엑소 단독 콘서트 ‘디 엘리시온’ 포스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가 11월 고척스카이돔에서 대망의 네 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엑소는 오는 11월 24~2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네 번째 단독 콘서트 ‘엑소 플래닛 #4 –디 엘리시온–(EXO PLANET #4 – The EℓyXiOn –)‘을 연다. 지난 2015년 10월 한국 최초로 돔 콘서트를 펼친 후 2년 1개월여 만에 다시 고척스카이돔 무대에 오르는 것이다.

이번 공연의 타이틀 ‘디 엘리시온’은 선택받은 자들만이 갈 수 있는 낙원을 의미한다. 이상향을 찾아가는 엑소의 스토리를 담은 콘셉트로 눈길을 끌며, 음악과 퍼포먼스, 영상, 무대 연출 등이 하나의 대서사시로 연결되는 화려하고 멋진 공연을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앞서 엑소는 세 번째 단독 콘서트 ‘엑소 플래닛 #3 –디 엑소디움–(EXO PLANET #3 – The EXO’rDIUM –)’으로 가수 단일 공연 사상 최초 체조경기장 6회 공연 개최 기록을 수립했다. 또 정규 1집부터 최근 발매한 정규 4집까지 모두 앨범 판매량 100만장을 돌파, 쿼드러플 밀리언셀러에 등극했으며, 5년 연속 가요 시상식 ‘대상’을 수상하는 기염을 토하는 등 기록제조기다운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번 콘서트의 티켓 예매는 오는 25일 오후 8시부터 인터넷 예매 사이트 예스24를 통해 가능하며, 가족 단위 관객들을 위한 해피패밀리석 예매는 같은 날 오전 10시 시작돼 치열한 티켓팅 경쟁이 예상된다.

엑소는 올해 정규 4집으로 활동, 레게 팝 장르의 ‘코코밥(Ko Ko Bop)’, EDM 장르의 ‘파워(Power)’ 등 다양한 스타일의 음악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