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화이브라더스와 전속계약…김윤석·유해진과 한솥밥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배우 김민재/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김민재/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김민재가 화이브라더스코리아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이하 화이브라더스)는 19일 “김민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김민재는 지난 2000년 연극 ‘관광지대’로 데뷔한 이후 영화 ‘부당거래’ ‘화차’ ‘26년’ ‘용의자’ ‘무뢰한’ ‘베테랑’ ‘특종: 량첸 살인기’ ‘더킹’ 등 다수의 영화에서 활약했다.

최근에는 ‘군함도’ 속 조선인 징용 노동자들을 관리하는 악랄한 노무계원 종구 변신해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였다.

화이브라더스는 “매 작품마다 대중들의 이목을 확실하게 끄는 김민재가 앞으로도 활발한 연기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혀 김민재의 행보에 더욱 힘이 실릴 것으로 기대된다.

화이브라더스에는  김윤석, 유해진, 김상호, 주진모, 주원, 김성오, 최태준, 이동휘, 오현경, 서영희, 김옥빈, 이시영, 황우슬혜,이다희, 박혜수, 임지연, 한선화, 오연아, 유승목, 민진웅, 신주환, 박세완, 김주현, 하연주, 채서진, 이선호, 지윤호, 전수진, 강별, 무진성 등이 소속돼 있다. 매니지먼트뿐만 아니라 드라마, 영화 제작, 유통사업 등 다양한 콘텐츠 제작에도 힘쓰고 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