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 제외’ 빅뱅, 고척돔서 12월 30~31일 단독 콘서트 개최(공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가수 빅뱅 / 사진제공=YG

가수 빅뱅 / 사진제공=YG

그룹 빅뱅이 고척돔으로 돌아온다.

YG엔터테인먼트는 19일 오후 빅뱅의 서울 콘서트 개최 소식을 발표했다.

빅뱅은 지난해 12월 발표한 곡의 제목과 동명의 타이틀의 공연 ‘빅뱅 2017 콘서트 <라스트 댄스> 인 서울(BIGBANG 2017 CONCERT <LAST DANCE> IN SEOUL)’을 오는 12월 30~31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콘서트를 연다.

지난 1월 열린 콘서트가 ‘빅뱅’이라는 이름으로 개최되는 마지막 공연이라고 생각했던 팬들에게는 그야말로 깜짝 선물이다. 빅뱅을 그리워하는 팬들에게 최고의 연말 이벤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빅뱅 멤버들은 2017년 개인 활동으로 누구보다 바쁜 한 해를 보냈다. 지드래곤은 솔로 앨범 ‘권지용’을 발표하고 ‘ACT III, M.O.T.T.E’로 전 세계 29개 도시를 순회하며 글로벌 영향력을 입증했다.

태양 또한 솔로 ‘WHITE NIGHT’ 앨범을 발매, 아이튠즈에서 무려 26개국 1위를 거머쥐며 보컬리스트로서의 진가를 발휘했다. 최근에는 ‘눈, 코, 입’ 뮤직비디오가 1억뷰를 돌파하기도 했다.

대성은 일본에서 자신만의 영역을 구축하며 독보적인 아티스트로 성장했다. 각종 페스티벌 무대는 물론 지난 12일에 발표한 미니앨범 ‘디라이트2’는 아이튠즈 종합 앨범 1위, 레코쵸크 앨범 랭킹 데일리 1위를 차지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막내 승리 역시 다재다능한 끼로 DJ로 변신을 꾀하며 다방면에서 활동 중이다.

이렇게 솔로 아티스트로서 엄청난 파급력을 지닌 멤버들이 다시 원래의 자리로 돌아와 ‘빅뱅’으로 공연을 펼치게 됐다.

빅뱅은 오는 11월 18일부터 일본 4개 도시에서 ‘비 일본인’ 아티스트 사상 최초로 5년 연속 일본 돔 투어를 시작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