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마 스톤 ‘빌리 진 킹’, 메인 예고편 공개…”여자도 동등한 대우 받아야”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영화 '빌리 진 킹: 세기의 대결' 메인 포스터

영화 ‘빌리 진 킹: 세기의 대결’ 메인 포스터

‘라라랜드’ 엠마 스톤의 신작으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 ‘빌리 진 킹: 세기의 대결’이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빌리 진 킹: 세기의 대결’은 변화의 바람이 거세던 1973년, 전 세계 9천만 명을 열광시킨 여자 테니스 랭킹 1위 빌리(엠마 스톤)와 전 남자 챔피언 바비(스티브 카렐)의 세계를 뒤흔든 빅매치 실화를 그린다.

공개된 예고편은 현 여자 테니스 챔피언 빌리 진 킹에게 테니스 대결을 제안하는 전 남자 윔블던 챔피언 바비 릭스의 전화로 시작된다. 이윽고 테니스 대회에서 우승하며 승승장구하는 빌리의 모습과 “여자도 동등한 대우를 받을 자격이 있어요” “남자의 상금이 여자의 8배나 돼요”라는 대사들이 당시 시대적 분위기를 짐작게 한다.

바비는 “여자들의 코트 입장은 허용 돼야죠. 안 그러면 공은 누가 줍습니까?”라며 도발하고 그 모습을 지켜본 빌리가 결국 바비의 제안을 받아들인다. 두 주인공의 시합과 결과에 대한 궁굼증이 높아진다.

메인 예고편을 공개하며 뜨거운 반응을 모으고 있는 ‘빌리 진 킹: 세기의 대결’은 오는 11월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