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6년 만에 돌아온다…10월 31일 컴백 확정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성시경 / 사진제공=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

성시경 / 사진제공=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

가수 성시경이 6년 만에 돌아온다.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19일 “가수 성시경이 오는 31일 디지털 싱글 앨범을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표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성시경은 그동안인기 드라마 O.S.T는 물론 스페셜 리메이크 앨범, 크리스마스 캐럴 등을 통해 대중과 꾸준히 호흡해왔다. 성시경은 이번 신곡을 통해 독보적인 음색과 한층 더 깊어진 표현력으로 다시 한 번 대중과 만날 예정이다. 아름다운 멜로디와 서정적인 가사가 성시경 특유의 목소리로 부드럽게 펼쳐질 것으로 예상되면서 신곡을 향한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성시경이 정식으로 자신의 이름을 내건 디지털 싱글 앨범을 발표하는 건 지난 2011년 9월 정규 7집 앨범 ‘처음’ 이후 6년 만이다. 소속사 측은 “그동안 다양한 작업을 통해 싱어송라이터이자 프로듀서로서도 활약하며 다재다능한 음악적 면모를 드러낸 뮤지션 성시경답게 ‘웰메이드’ 신곡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