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대만서 첫 단독 팬미팅 개최 “팬들 생각에 벌써 설레”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청하 대만 팬미팅 포스터 / 사진제공=MNH엔터테인먼트

청하 대만 팬미팅 포스터 / 사진제공=MNH엔터테인먼트

가수 청하가 처음으로 대만 팬들과 만난다.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는 19일 “청하가 오는 20일 대만 타이베이 국제컨벤션센터(TICC)에서 열리는 첫 단독 팬미팅 ‘원 파인 데이(One Fine Day)’ 참석을 위해 오늘 출국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청하가 프로젝트 걸그룹 아이오아이(I.O.I) 활동 종료 이후 솔로로는 처음 진행하는 공식 팬미팅으로, 대만에서의 뜨거운 인기에 힘입어 개최가 확정됐다.

청하는 이번 팬미팅에서 솔로 1집 타이틀곡 ‘와이 돈츄 노우(Why Don’t You Know)(feat. 넉살)’ 무대는 물론 현지 팬들과 활발한 소통을 펼치며, 다양한 팬서비스를 선사할 계획이다.

청하는 소속사를 통해 “대만에서 처음으로 팬미팅을 개최하고, 현지 팬들과 만날 생각에 벌써 설렌다”며 “이번 팬미팅이 팬들에게도 저에게도 좋은 추억으로 남는 이벤트가 될 것 같다”고 첫 단독 팬미팅을 앞두고 들뜬 소감을 전했다.

청하는 지난 6월 첫 번째 미니앨범 ‘핸즈 온 미(Hands On Me)’를 발매하고 솔로 가수로 첫 발을 내딛었다. 수많은 가수들과의 치열한 경쟁 속에서도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하며 첫 솔로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타이틀곡 ‘와이 돈츄 노우(Why Don’t You Know)(feat. 넉살)’는 음원이 공개된 지 4개월 가까이 지났음에도 여전히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 차트 순위권을 지키고 있다.

청하는 현재 EBS 라디오 프로그램 ‘경청’의 DJ로 활약 중이며 각종 방송 출연 및 공연 등을 통해 꾸준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