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독’ 우도환, 스스로 정체공개.. 유지태 폭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KBS2 ‘매드독’ 방송 캡처

/ 사진=KBS2 ‘매드독’ 방송 캡처

매드독우도환이 자신의 정체를 드러냈다.

18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매드독에서는 김민준(우도환)이 매드독을 찾아가제가 비행기 사고 당시 비행기를 몰았던 김범준 동생 김민준”이라고 밝혔다.

이를 들은 최강우(유지태)는 분노했다. 그 사고로 인해 사랑했던 자신의 아내와 가족을 모두 잃었기 때문.

김민준은 최강우에게 “2016 2월 내 양부모 만났죠라며 운을 뗀 뒤비싼 돈 들여서 날아왔는데 내 사진 한장 못 구했죠. ? 12년 전, 게 바우어 그 사람들이 날 버린 걸 몰랐으니까라며 그를 비웃었다.

최강우가 김민준의 멱살을 붙잡아대체 찾아온 이유가 뭐냐라며 겁을 주자 갑자기 매드독 팀원들의 모습이 담긴 컴퓨터를 통해 공개됐다.

내가 이런다고 겁 먹을 거 같아?”라고 소리친 최강우. 하지만 김민준은 눈 깜빡하지 않으며죽여봐요라고 맞받아쳐 긴장감을 유발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