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트로스’ 홍진영, 편의점 알바 도전 “눈 감고도 할 수 있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tvN '알바트로스' 방송 캡처

/ 사진=tvN ‘알바트로스’ 방송 캡처

가수 홍진영이 편의점 아르바이트에 도전했다.

18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알바트로스에서는 홍진영과 추성훈이 청춘을 대신해 편의점 아르바이트에 나섰다.

아르바이트생에게 교육을 받은 홍진영과 추성훈은우리 둘이 어떻게 하냐. 할 수 없을 것 같다며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손님이 가장 많이 오는 점심시간이 되자 이들은 계산 업무를 제대로 하지 못하거나 영수증 발행에 실패하는 등 실수를 계속했다.

홍진영은 결국 손님에게도저히 못하겠어서 내일 다시 오셨으면 좋겠다. 아니면 저희가 끝난 후에 오시면 해드릴 수 있다. 굉장히 죄송하다고 이야기할 수 밖에 없었다. 추성훈 역시도와주세요!”라고 외치며 서투른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자 홍진영은 완벽 적응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눈 감고도 할 수 있다며 손님의 모든 요구를 수행해내 ‘만점편의점 알바생으로 거듭났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