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인피니트 장동우, 8년 차 아이돌의 민낯 방송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인피니트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인피니트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그룹 인피니트 장동우가 민낯으로 예능 프로그램 녹화에 나섰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개국 10주년 특집에는 8년 차 축하사절단으로 인피니트 장동우, 이성열, 이성종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장동우는 화장기 없는 얼굴로 들어서 MC 정형돈, 데프콘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쌩얼(민낯)로 왔다”고 당당히 밝힌 장동우는 “평소에도 화장을 즐겨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이를 듣던 이성열은 “솔직히 말하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그러면서 “오늘 헤어숍에 지각해서 화장을 못했다”고 폭로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