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픽처’ 2000만 뷰 돌파…김종국·하하 속옷 화보 실현되나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김종국과 하하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빅픽처' 방송 화면 캡쳐

김종국과 하하 / 사진=네이버 V 라이브 ‘빅픽처’ 방송 화면 캡쳐

김종국이 네이버 V 라이브에서 방송 중인 ‘빅픽처’가 2천만 뷰에 이르자 공약에 대한 걱정을 드러냈다.

18일 네이버 V 라이브를 통해 방송된 ‘빅픽처’에서 김종국과 하하는 높은 조회수에 감사를 표했다. 김종국은 “2000만 뷰에 돌파했다”며 “그런데 시청자분들이 저희가 내걸었던 공약 때문에 방송을 보는 것 같다”고 말했다.

하하는 “3000만 뷰 돌파시에는 타이즈를 입고 커피를 사러 가기로 했고, 5000만 뷰를 돌파하면 속옷 화보를 찍기로 했다”고 걱정을 드러냈다. 이어 “정말 속옷 단 한 장만 입고 찍어야 한다”고 김종국에게 장난을 쳤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