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잠사’ 홍경, 180도 확 달라진 모습…긴장감 유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홍경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홍경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홍경이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극본 박혜련. 연출 오충환 박수진)에서 사건의 중심 인물로 등장했다.

홍경은 극중 정재찬 (이종석)과 남홍주 (배수지)를 이어주는 중요한 인물로 등장해 짧지만 강한 임팩트 있는 연기를 펼쳤다.

앞서 드라마 ‘학교 2017’의 ‘원병구’ 역을 안정적으로 연기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이끈 홍경. 그는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통해 어딘가 모르게 불안하고 초조한 눈빛과 표정으로  180도 다른 모습으로 등장했다. 이어 정재찬과 남홍주의 아버지를 죽음으로 몰아 넣은 ‘탈영병’ 역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극의 몰입감을 높였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제작진은 “홍경의 등장으로 극의 긴장감이 최고조에 이르렀다”며 “앞으로 이로 인해 정재찬과 남홍주의 운명에 어떤 전개가 펼쳐질지 기대해달라”고 부탁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SBS를 통해 방영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