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본색’ 이준혁, 소지섭과 영화 촬영 앞두고 혹독한 다이어트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채널A '아빠본색' 이준혁/사진제공=채널A

채널A ‘아빠본색’ 이준혁/사진제공=채널A

배우 이준혁이 혹독한 다이어트에 돌입한다.

18일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 이준혁이 출연한다. 그는 최근 소지섭과 같은 영화에 캐스팅됨에 따라 외모관리를 시작한다.

영화 속 소지섭이 일하는 스포츠 센터의 수영 강사 역할을 맡게 된 이준혁. 소속사는 이준혁이 소지섭과의 촬영에서 몸매로 비교되는 일을 피하기 위해 이준혁의 집으로 트레이너를 파견하는 등 신경쓴다. 이에 이준혁은 식단 관리부터 운동까지 철저한 몸매 관리에 나선다.

최근 녹화에서 MC 김구라는 “원래 소지섭 옆에 있으면 오징어 되는데 그나마 덜 돼야 하니까”라고 말했고 이윤석 역시 “반건조 오징어 정도?”라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이준혁의 다이어트 도전기는 이날 오후 9시 30분 ‘아빠본색’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