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하이라이트, 2배속 랜덤 플레이 댄스 도전 ‘뜻밖의 반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하이라이트/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하이라이트/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오늘(18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하이라이트가 2배속 랜덤 플레이댄스에 도전한다.

이번 방송은 MBC에브리원 개국 10주년 특집으로 1년 차부터 10년 차 아이돌로 구성된 초호화 라인업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이번 특집 3탄에서는 7년차부터 10년차 아이돌이 출연, 화려한 축하사절단의 릴레이 방문으로 MBC에브리원 개국 10주년 축하를 이어갔다.

이날 9년차 축하사절단으로 출연한 하이라이트는 지난 주 갓세븐에 이어 남자아이돌로는 두 번째로 2배속 랜덤 플레이 댄스에 도전했다. 2배속 랜덤 플레이 댄스는 칼군무의 대명사인 여자친구가 단 한번 성공시킨 난이도 최상급의 댄스미션으로 갓세븐도 아쉽게 실패한 바 있다.

하이라이트는 이번이 ‘주간아이돌’ 10번째 출연으로 그 동안 수차례 랜덤 플레이댄스를 미션을 수행했지만 단 한 번도 제대로 성공한 적이 없어서 시작 전부터 주저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제작진은 2배속 랜덤 플레이댄스에 성공하면 한우선물세트를 증정하기로 약속해 하이라이트는 전에 없던 강한 의지를 불태우며 2배속 랜덤 플레이댄스에 도전했다.

이번 2배속 랜덤 플레이댄스에서는 예상외의 상황이 속출, 하이라이트의 예능감과 뜻밖의 반전이 결합돼 큰 웃음을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하이라이트가 지난 8년간의 명곡이 총 망라된 2배속 랜덤 플레이댄스를 9년차의 노련함으로 성공해 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주간아이돌’은 18일 오후 6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