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라 측 “‘화유기’ 출연? 제안받고 논의중”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보라,이웃집스타,시사회

씨스타 출신 보라 / 사진=텐아시아 DB

걸그룹 씨스타 출신 보라가 tvN 새 토일드라마 ‘화유기’ 출연을 논의 중이다.

보라의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18일 오전 텐아시아에 “보라가 ‘화유기’ 출연을 제안을 받고 논의중”이라며 “캐릭터를 비롯해 구체적인 것은 아무것도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보라는 씨스타 해체 이후 윤여정, 이선희, 이서진, 이승기 등이 소속된 후크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배우로 새 출발에 나섰다.

‘화유기’는 고대소설 서유기를 현대물로 재창조한 로맨틱 판타지퇴마극으로, 퇴폐적인 불한당이자 악동요괴인 손오공과 매력적인 셀럽이자 흰소요괴인 우마왕이 서로 대립하며 2017년 악귀가 창궐하는 어두운 세상에서 참 빛을 찾아가는 여정을 그린 작품이다. 차승원, 이승기, 오연서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오는 12월 중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