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 측 “김희철, 11월 활동 정상 참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슈퍼주니어 정규 8집 티저 / 사진제공=레이블SJ

슈퍼주니어 정규 8집 티저 / 사진제공=레이블SJ

그룹 슈퍼주니어의 김희철이 팀 활동에 정상 참여한다.

김희철은 지난 17일 오후 자신의 SNS에 11년 전 발생한 교통사고로 부상당한 왼쪽 다리를 언급하며 “발목 통증이 심해지는 경우가 잦아졌다. 11월 6일 슈퍼주니어가 컴백하는데 정상적인 활동을 못할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에 일각에서는 김희철이 슈퍼주니어의 신곡 활동에 아예 참여하지 못하는 것이 아니냐며 걱정했다.

그러나 슈퍼주니어의 소속사 레이블SJ 측에 따르면 김희철은 슈퍼주니어의 활동에 정상적으로 참여한다. “SNS 글은 김희철이 발목 통증이 걱정스러운 마음에 쓴 것으로, 확대해석된 것”이라고 덧붙였다.

슈퍼주니어는 오는 11월 6일 정규 8집을 발매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