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뜬’ 트와이스 나연 “내년 3월까지 스케줄 꽉…”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JTBC '뭉쳐야 뜬다' 방송 화면 캡쳐

JTBC ‘뭉쳐야 뜬다’ 방송 화면 캡쳐

트와이스의 나연이 JTBC ‘뭉쳐야 뜬다’에서 바쁜 스케줄을 공개했다.

17일 방송된 ‘뭉쳐야 뜬다’에서는 트와이스 멤버들이 MC들과 다낭 여행에 나섰다. 비행기에 탄 김용만은 옆 좌석에 앉은 나연에게 “여행을 자주 다니냐”고 물었다. 나연은 “여행을 자주 다니지 못한다. 해외도 데뷔하고 처음 갔다”고 말했다. 그녀는 “데뷔하고 해외를 가도 전부 공연 때문에 간 것”이라고 덧붙여 김용만을 안타깝게 했다.

이어 그녀는 휴대폰 일정 목록을 꺼내 김용만에게 보였다. 김용만은 “이렇게 많냐”고 놀라워했고 나연은 “올해는 물론 내년까지 스케줄이 이미 다 차있다”고 밝혔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