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생은’ 이민기, 정소민父에게 동거 고백 “주거공간 공유 중”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의 방송 화면 캡쳐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의 방송 화면 캡쳐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극본 윤난중, 연출 박준화)의 이민기가 극중 정소민의 아버지로 나오는 김병옥에게 동거 사실을 밝혔다.

17일 방송된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세희(이민기)와 지호(정소민)은 결혼을 앞두고 지호의 가족을 만나러 갔다.

세희는 가부장적이고 엄격한 지호의 아버지 종수(김병옥)을 공략하기 위해 “유명한 휴대폰 어플을 개발하는 아이티 회사에 다닌다”고 말하며 호감을 얻는 듯했다. 하지만 “주거 공간을 공유 중입니다”라고 무심코 털어놓아 결국 종수의 분노를 일으켰다.

다급해진 세희가 “따님 손에 평생 물 한 방울 묻히지 않겠다”고 외쳐 상황은 정리됐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