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세기 소년소녀’ 한예슬, 김지석에 “고마워”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MBC '20세기 소년소녀' 방송 캡처

/ 사진=MBC ’20세기 소년소녀’ 방송 캡처

’20세기 소년소녀’ 한예슬이 김지석에게 고마움을 표현했다.

17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20세기 소년소녀’에서는 사진진(한예슬)이 공지원(김지석)과 추억을 회상했다.

사진진은 영화관에서 우연히 공지원을 마주쳤다. 지원이 결혼할 사람이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진진. 지원을 피했지만 지원은 “보고싶었다. 소개시켜주고 싶은 사람이 있다”며 그녀를 붙잡았다.

이어 사민호(신원호)에게 전화가 걸려오고 지원과 진진은 함께 경찰서로 그를 데리러 갔다.

지원은 진진에게 “이렇게 있으니까 옛날 생각이 난다”며 “어렸을 때 민호가 나를 그렇게 좋아했었는데”라며 회상에 잠겼다.

이어 그는 “민호 괴롭히는 아이들한테 너희 이제 가만 안 둔다고 하고 싶었지만 나도 결국 6학년 형한테 맞았다”며 웃어보였다.

이를 듣던 진진은 “고마워. 그날도 오늘도. 그리고 공항에서도”라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