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생은’ 정소민, 이민기와 결혼 “사랑보다 방이 필요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의 방송 화면 캡쳐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의 방송 화면 캡쳐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극본 윤난중, 연출 박준화)의 정소민이 극중 집주인 이민기와의 결혼을 결심했다.

17일 방송된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지호(정소민)는 세입자로서 집주인 세희(이민기)와 결혼을 결심했다.

그녀와 함께 집으로 돌아온 세희는 “무리하시는 건 아닙니까. 애정을 기반을 두는 결혼관을 가진 것으로 알고 있었는데”라고 물었다. 이를 들은 지호는 “애정이나 사랑이 2년 동안은 필요 없다”며 “지금은 방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엉뚱한 지호의 대답에 세희는 “생각보다 정말 남다른 아내를 만났다”고 생각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