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소’ 심형탁, 아이돌 출신 테리우스로 완벽 변신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20세기 소년 소녀' 특별출연한 배우 심형탁/사진제공=MBC

’20세기 소년 소녀’ 특별출연한 배우 심형탁/사진제공=MBC

배우 심형탁이 전직 아이돌로 완벽 변신했다.

심형탁은 지난 16일 방송된 MBC ‘20세기 소년소녀’에서 아이돌 출신 연예인 테리우스로 특별 출연했다.

극 중 테리우스(심형탁)은 90년대 최고의 아이돌 ‘보이즈비 앰비셔스’ 멤버로 안소니(이상우)와 함께 활동한 인물. 테리우스는 함께 활동했지만 혼자만 성공한 얄미운 인물로 등장해 극의 재미를 더했다.

이번 ‘20세기 소년소녀’ 출연은 심형탁과 이상우와의 친분으로 성사됐다.  심형탁 MBC  ‘밥상 차리는 남자’에서 고정도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