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박선주 “이승철 광팬…음악보다 얼굴에 반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비디오스타' 박선주/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박선주/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정상급 가수들의 보컬 선생님 박선주가 이승철을 향한 오랜 팬심을 드러냈다.

17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어서와~! 이런 반전은 처음이지?’ 특집에서는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이들과 함께 한다. 라이브의 황제 이승철, 톱 가수들의 보컬 스승 박선주, SNS 스타 안코드, 골프 여왕 김하늘이 출연해 상상 못했던 반전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박선주는 “이승철은 럭셔리 그 자체”라며 가수를 결심하게 된 계기 역시 이승철 때문이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박선주는 80년대 원조 꽃 미소년이던 이승철을 극찬하며 “음악보다 얼굴에 먼저 반해 음반을 구매했다”고 고백했다.

또 박선주는 남편 강레오에게 ‘총총이’라는 애칭으로 불린다고 밝혔다. “총총이가 뭐냐”는 MC들의 물음에 박선주는 “술이 몇 잔 들어가면 총총 뛰어다녀서 그렇다”며 음주 후 남편을 향해 총총 달려가는 모습을 직접 재연해 웃음을 자아냈다.

가요계 호랑이 선생님으로 유명한 걸크러시 박선주의 치명적인 반전 애교는 17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