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생은 처음이라’ 정소민, 할 말은 한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정소민 / 사진=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방송화면 캡처

정소민 / 사진=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방송화면 캡처

정소민은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할 말은 한다.

지난 16일 방영된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윤지호(정소민)은 아프면 아프다고 말하고 할 말은 했다.

 

윤지호는 집을 떠나 어렵사리 얻은 눈 붙일 곳에서마저 성추행을 당한 데 이어 원치 않은 화해의 자리까지 마련된 상황에 부딪혔다.

윤지호는 이전 설움을 울분 섞인 감정으로 풀어냈다면 이번에는 감정은 자제하고 똑 부러진 어조로 모든 할 말을 속 시원히 풀어냈다.

답답한 상황을 이겨낸 윤지호는 자신이 필요해 프러포즈 했다는 세희(이민기)의 말에 묘한 감정과 안정감을 느끼며 역으로 프러포즈를 하며 결혼을 결심했다.

‘이번 생은 처음이라’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tvN에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