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잠사’ 이종석, 여심저격 패션王…모델 출신 피지컬 살린 ‘검사핏’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 패션/ 사진제공=YG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 패션/ 사진제공=YG

배우 이종석이 올가을 여심(女心)을 제대로 저격 중이다.

이종석은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이하 ‘당잠사)’에서 검사 정재찬 역으로 분해 열연 중이다. 연기 내외적으로 그의 섬세한 표현력이 호평받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극 중 말단 검사인 이종석의 출근 전후 전혀 다른 패션 스타일링을 눈여겨 볼 만하다. 코믹과 로맨스, 서스펜스를 오가는 스토리에 걸맞은 ‘정재찬 표’ 홈웨이와 슈트 패션이 눈길을 끈다.

17일 공개된 ‘담장사’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 속 이종석은 완벽한 신체 비율을 자랑한다. 슈트에 롱코트를 입고 커피 한 잔과 함께 하는 출근길 패션은 한 편의 화보를 방불케 했다.

꿈에서 미리 본 사건 사고를 척척 해결해 나가며 품격있는 정장과 코트로 시크하면서도 강렬한 남자의 향기를 뿜어내고 있다. 반면 평소 집안에서 재찬은 원색 컬러 톤의 트레이닝복, 헝클어진 머리로 생활이 훤히 들여다 보이는 자연스러우면서도 러블리한 홈웨어를 선보였다. 다만 앞집 여자 남홍주(배수지 분)가 꿈을 통해 자신의 모습을 본다는 걸 안 뒤부터 그녀가 신경 쓰이기 시작했고, 집안에서도 세련된 의상을 갖춰 입는 ‘관리남’이 됐다.

‘정재찬 패션’을 완성시킨 담당 스타일리스트는 “극 초반 홈웨어는 진 녹색, 라벤더 컬러 등 원색 톤의 벨벳 트레이닝 한 벌과 오버핏 스웻셔츠 등을 활용했다. 이후에는 댄디한 이미지 룩을 연출했다”며 “밖에서의 정재찬 룩은 보통 검사들보다 패셔너블한 이미지를 주되 튀지 않게 블랙, 네이비, 차콜 등 세가지 톤 안에서, 스트라이프 패턴을 사용한 타이나 셔츠 정도의 포인트를 설정했다. 전체적으로 과하지 않은 원포인트 룩으로 모델 출신 이종석의 피지컬을 살릴 수 있도록 핏을 맞추는데 주력했다”고 덧붙였다.

이종석의 여심 저격 스타일링이 돋보이는 ‘당잠사’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