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서현진, 조보아와 갈등 폭발 “왜 양세종에 대해 욕했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의 방송 화면 캡쳐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의 방송 화면 캡쳐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극본 하명희, 연출 남건)의 서현진과 조보아가 양세종을 두고 빚었던 갈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16일 방송된 ‘사랑의 온도’에서 현수(서현진)과 홍아(조보아)는 정우(김재욱)를 만나러 왔다가 우연히 마주쳤다. 이들은 자리를 옮겨 정선(양세종)을 두고 빚었던 갈등에 대해 속내를 털어놓았다.

현수는 “왜 나한테 정선에 대해 욕했냐”며 “너한테 끼 부리고 프랑스에서 문란하게 놀았다고 거짓말하지 않았냐”고 나무랐다. 이어 “정선에 대해 네가 한 말 다 믿었다. 그 사람 사랑했는데 너 때문에 가볍게 취급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홍아는 “질투가 났다. 언니가 잘 나갔고 그러면 언니를 미워하게 됐다”고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하지만 현수는 어이없는 얼굴로 홍아를 바라보았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